검색

20190219 고독사 노인들 애환, 라벨라오페라단 '검은 리코더' 초연


▲ 창작오페라 '검은 리코더' 쇼케이스 장면.ⓒ라벨라오페라단

라벨라오페라단(단장 이강호)이 고독사한 노인들의 애환을 담은 창작오페라 '검은 리코더'를 선보인다.

한국문화예술위원회 2018년 공연예술창작산실 '올해의 신작'으로 선정된 오페라 '검은 리코더'가 3월 22일부터 23일까지 강동아트센터 대극장에서 한강에서 초연된다.

작품은 노인들이 찬장으로 나룻배를 만들어 시간여행을 떠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는다. 몽환적이고 신비로움이 가득한 공연 퍼포먼스, 시공간적 이동, 변화 장면을 생동감 있게 구현할 예정이다.

나실인이 작곡하고 윤미현이 집필한 작품으로 이강호 단장이 예술 총감독을 맡는다. 지휘에 나실인, 연출 안주은, 음악코치 김보미가 함께하며 소리얼필하모닉오케스트라, 메트오페라합창단, YS어린이공연단이 참여한다.

이강호 단장은 "이번 공연은 창작오페라만이 보여줄 수 있는 참신한 레퍼토리, 한글로 이뤄진 아리아로 누구나 쉽게 즐길 수 있다. 대중들이 오페라라는 장르에 한 발짝 더 다가갈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원문보기: http://www.newdaily.co.kr/site/data/html/2019/02/19/2019021900042.html

조회 0회
  • 화이트 페이스 북 아이콘
  • 화이트 유튜브 아이콘
  • 화이트 인스 타 그램 아이콘
  • 화이트 블로거 아이콘
  • 화이트 대표자 아이콘

© 2007-2020 by La Bella Opera Company.